2019학년도 학생회의 새로운 주인은?
상태바
2019학년도 학생회의 새로운 주인은?
  • 조해인 기자
  • 승인 2018.11.27 15:26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2019학년도 학생단체장선거 총 투표율 54.74%
'새봄' 선본 총학생회 득표율 48.28%로 당선

지난 15일(목) 2019학년도 학생회 선거 개표가 진행됐다.
경선이었던 총학생회는 새봄 선본이 득표율 48.28%, 득표수 2330명으로 당선됐으며 울림 선본은 득표율 39.87%, 득표수 1924명으로 낙선했다. BNIT단과대학은 새봄 선본이 득표율 57.23%, 득표수 356명으로 당선됐으며 울림 선본은 득표율 38.1%, 득표수 237명으로 낙선했다. 총 투표자 중 29명이 기권했다. 공과대학은 울림 선본이 득표율 51.2%, 득표수 510명으로 당선됐으며 새봄 선본은 득표율 42.27%, 득표수 421명으로 낙선했다. 총 투표자 중 65명이 기권했다. 문리과대학은 ing선본이 득표율 70.06%, 득표수 440명으로 당선됐으며 새봄 선본은 득표율 23.89%, 득표수 150명으로 낙선했다. 총 투표자 중 38명이 기권했다. 사회과학대학은 울림 선본이 득표율 47.16%, 득표수 547명으로 당선됐으며 새봄 선본은 득표율 42.76%, 득표수 496명으로 낙선했다. 총 투표자 중 117명이 기권했다.
단선이었던 보건의료대학은 새봄 선본이 득표율 90.12%, 득표수 529명으로 당선됐으며 반대 37명, 기권 21명이었다. 소프트웨어대학은 Friends 선본이 득표율 80.9%와 득표수 161명으로 당선됐으며 반대 27명, 기권 11명이었다. 약학대학은 온유 선본이 득표율 84.91%, 득표수 90명으로 당선됐으며 반대 13명, 기권 3명이었다. 의과대학은 이음 선본이 득표율 94.27%, 득표수 494명으로 당선됐으며 반대 26명, 기권 4명이었다.
 


주요기사
일반기사